죄인 중에 괴수

현대인들은 번뇌가 많다. 관계에서나 자신이 무엇이 모자란 것 같은 느낌이 있어서이다. 여기서 해방은 쉽다. 자신이 최악이며 자신 보다 더 상태가 나쁜이가 없다고 알고 인정하면 된다. 儒家의 中樞되는 가르침은 인간성의 회복이지만 근본적으로 자아실현을 위한 자아과민증에 취약하다. 그리스도인도 자신의 거룩함에만 집중하면 비슷한 병에 빠지는 것 같다. 무모하게 십자가 보혈의 은혜앞에 자신을 맡겨 버릴 수 있어야 해방된다. 자신은 … [Read more…]

烏合之卒

목적 상실에 자신의 분수도 모르면서 옹졸한 자존심만 쌔서 거만하기 짝이 없어 나이값도 몸 값도 못하는 주제파악, 현실과 자신의 감정까지도 구분 못하는 사람들이 모여서 무언가를 할려고 하는 모임. 이런 사람들은 사실 새운 목적을 같이 달성을 위해 모인 것이 아니라 어떻게 하면 자신이 빠질 수 있고 덜 일할 수 있는지를 위한 모임인 것 같다. 다음과 같은 형태의 … [Read more…]

비겁한 和의 문화

사람들과 화목하게 지내라라는 말은 성경에서도 나온다 (롬 12:18). 특히 같은 교인끼리는 더 화목하게 지내라는 당부는 매우 많이 나온다. 화목이란 사람들의 기분을 좋게하고 미덕이다. 그러나 화목이 기독교의 최고의 덕목은 아니다. 진리가 더 중요한 것이다. 사람들이 하나님을 잘못알고 예수를 잘못할 고 있으면 바로 알 수 있게 아픔을 겪으면서 까지도 인도해야 하는 것이 우리의 몫이다. 그런대 화목을 진리보다 … [Read more…]

NMKK Blog

I usually upload videos (for subscribers only) and log keiko on NMKK blog site at https://blog.nmkendokai.com.  You can find some details there, although I don’t have time to write as much as I used to.

がまん (我慢) 日本人의 忍耐

한국사람으로 태어나 일본이란 상당한 존재성을 의미한다. 증오의 대상이되기도 하면서 조용히 존경하게 할 수 밖에 없는 대상이되기도 한다. 1970년대 태어난 나에게는 만화를 통해 그리고 미국에 와서는 고등학교에서 일어를 공부하면서 그 후에는 일부러 더 노력하지 않아도 한국인들은 일본을 뉴스를 통해 그리고 여러 다방면으로 대면하게 된다. 알버커키에 와서 검도를 시작해 이제 8년되었다. 일본식 검도이지만 정작 가르치는 사범은 여기 … [Read more…]

Preparing an oatmeal breakfast

Boil a cup (or little more) water to bubble (ratio: 1:2 oats-to-liquid). I usually use a cup of water with a half cup of oatmeal. Add a bowl of rolled raw oatmeal and bring the heat down to LOW for simmering. Add a pinch of salt and other POWDERED spices Wait 5 minutes (swirl every … [Read more…]

Pastor Shaan Sloan’s website

Pastor Shaan Sloan is a teaching pastor at Heritage Christian Fellowship church, which I had privilege of being a member for nearly 6 years before I joined a local Korean church. His website is http://heavenslight.org and it has a ton of Bible study materials that are easy to read and access.  It is highly recommended for … [Read more…]

安時 2017-10-05

C. 롬 5:12, 그러므로 한 사람으로 말미암아 죄가 세상에 들어오고 죄로 말미암아 사망이 들어왔나니 이와 같이 모든 사람이 죄를 지었으므로 사망이 모든 사람에게 이르렀느니라 먼 조상 아담와 하와로 부터 죄를 질 수 있는 성향을 가지고 태어났다. 성향이란 어떤 부도덕한 행위를 말하는 것이 아니라 나는 나의 삶의 주인이 되고 하나님이라 주장하는 것을 말한다. 즉 나의 삶의 대한 나의 … [Read more…]

下心

하심 (下心) – 수도인들이 가져야 할 자세 수도자가 그 경지가 높거나, 가르치는 위치에 있다 하여 권위를 세우려고 하면, 권위주의가 되고, 여러 환경적 요인으로 인하여 불일치를 부른다. 그래서는 도법을 전하기가 어렵다. 권위는 남이 세워주어야 한다. 상대방이 나이가 많을 때 에는, 연배에 맞는 대접을 해주고, 상대방이 어릴 땐 인격을 존중해 주어야한다. 곧, 상대방을 인정해 주고 배려해주는 것이다. … [Read more…]